검색

묽게 물들어 가는 가을~

- 작게+ 크게

강현분
기사입력 2020-10-06

 가을은 참 많은 색깔을 갖고 있다

색깔을 통해 시간의 변화를 느끼는 요즘 우리의 삶을 뒤돌아본다

이렇게 아름다운 환경속에 살고 있으면서

우리가 행복을 느끼지 못한다면 그건 우리의 마음 때문이다.

 

-하루 속히 코로나19가 종식되길 바라며-

 

▲ 올해 처음 심은 핑크뮬리     ©강현분

▲ 은빛 갈대, 갈바람을 타다     ©강현분

▲ 코스모스 길     ©강현분

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
URL 복사
x

PC버전

Copyright ⓒ 시흥장수신문. All rights reserved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