검색

갯골의 봄~

벚꽃 길을 가다

- 작게+ 크게

강현분
기사입력 2019-04-16

▲ 벚꽃 터널     © 강현분

 

▲ 바람에 휘날리고     © 강현분

 

▲ 파란 하늘이 눈부시다     © 강현분

 

▲ 노을이 찾아들고    © 강현분

 

갯골생태공원이 새옷으로 치장을 했다.

한 이레 염문을 뿌리는 사주로 태어난 저

현기증을 만나기 위해 들락거리던 갯골.

갯골생태공원은 이번주가 만개,다음 주까지 화려한 모습을 선보일것 같다. 

 

 

 벚꽃 기별 / 최분임

 

봄마다

한 이레 염문을 뿌리는 사주로 태어난

저 현기증

 

알 수 없는 곳에서 몸 바꾼

내 눈물들

 

뺨에 닿는 통증

 

흩날리는 이목구비 모두

너를 휘발하는 곁눈질이어서



 

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

벚꽃 , 관련기사

URL 복사
x

PC버전

Copyright ⓒ 시흥장수신문. All rights reserved.